제주환경운동연합 > 알림마당 > 활동소식 > 28번째 신입회원님은 서영아리오름의 벗이 되셨습니다

활동소식

28번째 신입회원님은 서영아리오름의 벗이 되셨습니다

첨부파일 열기첨부파일 닫기

제주 ‘오름’의 벗이 되어주세요 !

제주환경운동연합 2019 회원확대 캠페인의 28번째 신입회원은 박용성님입니다. 고맙습니다! 박용성 회원님은 안덕면 서영아리오름(영아리오름)의 벗이 되셨습니다. 영아리라는 이름은 이외에도 몇곳이 더 있습니다. 남원읍에 물영아리,여문영아리가 있고 표선면에도 영아리가 있습니다. 영아리의 ‘아리’는 산의 만주어입니다. 즉, 영아리는 신령스러운 산이라는 뜻입니다. 이 고대어가 제주도의 각 지명에 남아있다는 것으로도 학술적 가치가 있다고 하겠습니다. 서영아리오름의 중턱에는 큰 습지가 자리잡고 있습니다. 분화구도 아닌 능선의 평평한 곳에 습지가 자리잡은 독특한 곳입니다. 이 습지는 이 주변 생태계의 오아시스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. 노루,오소리같은 포유류뿐만 아니라 백로,왜가리,흰뺨검둥오리같은 조류들의 식수원이며 양서파충류의 서식지이기도 합니다.

<회원가입 링크> https://bit.ly/2Lh5VMW

jeju

활동소식의 최신글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